명란마요소스의 새우튀김롤

BY 요리좋아 조회 : 3,720

주재료: 본문첨부

 

새우튀김을 좋아하는 아이들을 위해 새우튀김을 넉넉히 튀겼더니

어설프게 남았더라구요...-.-;;;

 

그리하여 요 어설피 남은 녀석들로 어떻게 맛나고 근사하게 한끼 식사를 만들 수 있을까 고민하다

색다르게 새우튀김롤을 만들어먹었답니다.

속재료도 간단히 들어가면서

요기도 되고 하니 편하니 좋더라구요...ㅋㅋ


여기에 마요네즈와 명란을 기본으로 하는 소스를 넣어주었더니

느끼하기는 커녕 어찌나 맛이 좋던지...ㅎㅎ


색다른 새우튀김롤, 한번 만들어볼까요?

 

 

 

-  재  료  -

 

[ 김밥 1줄당 ]

밥 1공기(+ 배합초 1큰술, 참기름 1작은술)

새우튀김 2개

오이 1/4개, 단무지 1개, 김 1장, 무순 약간

 명란소스 : 명란젓 2개, 마요네즈 2큰술, 레몬즙 1큰술, 설탕 1/2~1큰술

 

 

 

명란젓은 껍질을 벗기고 알만 발라 준비해놓습니다.

그런 다음 나머지 재료들을 넣고 고루 섞어주세요.

 

명란과 마요네즈가 만나 자칫 비릿한 맛이 날 수 있으므로

레몬즙은 꼭 넣어주세요.

그리고 명란 자체가 간간하므로 설탕도 적당히 넣어주세요.

설탕의 역할은 단맛을 주는 것 외에 비린 맛을 감소시키는 역할도 하니

많다 싶으시면 조금씩 섞어가며 입맛에 맞춰 생략하지 말로 넣어주세요.

 


 

 

오이는 채를 썰어주셔도 좋고,

김사이즈에 맞춰 길게 한줄로 썰어주셔도 상관없습니다.

 


 

 

단무지도 준비해주세요.

 


 

 

새우튀김은 한번더 튀겨내어 바삭함을 줍니다.

 


 

 

무순은 찬물에 담가 아삭함을 더해주세요.

 


 

 

밥에 배합초와 참기름을 넣고 잘 섞은 후

김 위에 고루 펴서 올려줍니다.

 

이때 끝부분을 2~3cm 정도 남겨두세요.

끝까지 가득 채우면 김밥에 밥만 너무 많이 들어가고 두꺼워진답니다.

 


 

 

밥 올린 김을 뒤집을 땐 밥이 안 올라간 부분이

본인 배 쪽으로 오도록 두어 속재료가 말릴 수 있도록 해주세요.

 


 

 

이제 단무지, 오이, 새우튀김을 올려주세요.

새우튀김은 새우꼬리가 바깥쪽으로 나올 수 있도록 잘 살려서 올립니다.

 


 

 

그런 다음 명란소스를 고루 뿌려줍니다.

그리고 단단하게 말아주세요.

 


 

 

이제 적당한 크기로 썰어서 그릇에 보기좋게 담아냅니다.

 


 

 

많은 재료가 쓰이지 않았음에도...

재활용한 요리임에도 훌륭한 비주얼의 맛있는 요리가 탄생했죠?^^

 

등록
  • 호호
    야미야미
  • 이쁜원이
    손이 많이 가겠지만 맛은 두배가 되겠어요.

    넘 맛나게 보입니다.
  • 개망초
    우와,전문음식점 수준이예요!!
  • 맛있겠네요
  • 깐순이
    와우..먹음직스럽네요^^